课程导航
韩国6所大学进入世界范围200强
2016-06-11

9일(한국시간) 영국의 글로벌 대학 평가 기간 QS(Quacquarelli Symonds)가 발표한 ‘2013 세계대학 평가’에 서울대가 세계 35위, 카이스트가 60위에 올랐고, 포스텍 107위, 연세대 114위, 고려대 145위, 성균관대 162위순으로 조사됐다.

9日英国国际大学调查机构QS(Quacquarelli Symonds)公布了2013年世界大学排名,其中首尔大学排名第35位、KAIST排第60位、浦项工大第107位、延世大学第114位、高丽大学第145位、成均馆大学第162位。

서울대는 2004년 세계대학평가를 시작한 이후 가장 높은 세계 순위를 차지했다. 한국 대학은 세계 100위 안에 2곳, 200위 안에는 6곳, 500위안에 12곳이 등록되어 있다.

这是首尔大学自2004年世界大学评比实施以来获得的最佳成绩。韩国大学排在世界前一百的有2所,排在前200名的有6所,排在前500名中的有12所。

2013 세계대학 평가 순위는 미국 MIT가 1위를 차지했다. 또, 2위는 하버드대(미), 3위는 케임브리지대(영) 등의 순이었다. 톱 10 안에는 미국 대학이 7곳, 영국 대학이 4곳 포함됐다.

2013世界大学排名中获得第一的是美国麻省理工学院,然后是哈佛大学排名第二,英国剑桥排名第三。前十名中有7所美国大学和4所英国大学。

QS는 2004년에 처음으로 세계대학 평가를 실시했으며 현재까지 10년째 이 조사를 해오고 있다. 또, QS는 2009년부터 조선일보와 함께 ‘아시아 대학 평가’를 실시하고 있다. 지난 10년간 세계대학 평가에서 한국 대학들이 차지하는 비율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다.

QS自2004年开始实行世界大学排名以来已经发布了10次。从2009年起QS和《朝鲜日报》一起联手实施对‘亚洲大学“的评比。在过去的10年里,韩国大学在世界大学排名里的排名不断上升。

한국 대학들은 세계대학 평가에서 2007년에는 200위안에 드는 대학은 서울대와 카이스트 뿐이었지만, 지난해와 올해에는 200위 안에 4개 대학이 추가돼 총 6개 대학이 포함됐다.

在2007年排在世界前200的韩国大学还只有首尔和KAIST两所,但在去年和今年分别有6所大学进了200强.

QS 세계대학 평가는 전 세계 3000개 대학을 대상으로 ‘학계 평가’와 ‘교수 1인당 논문 피 인용 수’ 등 6개 지표로 평가된다. 올해 세계대학 평가에는 전 세계 학자 6만2094명과 기업 인사 담당자 2만7957명이 설문조사에 참가했다.

QS世界大学排名是以全球3000所大学为对象,按照“学术评价”和“每位教授论文被引用的次数”等6项指标进行评价。在今年评价的过程中,全世界有62094名学者和27957名企业人事负责人参与了问卷调查。